김의겸, 언론개혁 빅딜 제안 "정부 손 떼고 소유·경영 분리"

열린민주당 김의겸 의원은 20일 "언론사의 소유구조 변경을 위한 빅딜(big deal)을 제안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나와 "저에게 주어진 과제는 언론개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빅딜의 세부 방향으로는 "공영언론의 경우 정부가 완전히 손을 떼고 국민에게 돌려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민영언론의 경우도 언론 사주의 소유권은 인정하되 언론사 사주가 편집권과 편성권에 일절 개입하지 못하도록 소유와 경영을 완전하게 분리해나가는 방식으로 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단순히 편집국장 직선제라든지 등에 그치는 것이 아니고, 인사권까지 포함해 별도의 중립적이고 공정한 기구를 통해 언론사 사주의 영향력을 최대한 차단할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