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마지막 지원 유세 나선 안철수
"이젠 본인들이 적폐…적폐청산 언급 안 해"
"오세훈, 능숙하게 유능함 보여달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 3일 서울 용산역 앞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유세현장에서 유권자들에게 오세훈 후보를 향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뉴스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 3일 서울 용산역 앞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유세현장에서 유권자들에게 오세훈 후보를 향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뉴스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사진)는 6일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마지막 지지 연설에 나서 "이 정부 시작할 때 문재인 대통령이 집값만은 자신 있다고 했는데 알고 보니 집값만은 올릴 자신 있다는 말이었다"고 주장했다.
"이젠 본인들이 적폐…적폐청산 언급 안 한다"
안철수 대표는 이날 서울 서대문구 신촌 현대백화점 유플렉스 앞에서 열린 '국민의힘 파이널 유세'에 나서 "내일이면 서울시장 보궐선거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며 이같이 오세훈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안철수 대표는 "이 정부 들어와서 거의 매일 적폐 청산을 외쳤는데 최근 들어 그 이야기 들은 적 있나"라며 "왜 그 이야기 안 하겠는가. 자기들이 적폐니까 그런 것"이라고 전했다.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동문광장에서 열린 집중 유세에서 연설을 마친 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동문광장에서 열린 집중 유세에서 연설을 마친 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어 "둘째로 처음에 한창 떠들다가 하지 않는 이야기가 또 있다. 바로 K-방역"이라며 "지난해 초 뭐라고 했는가. 전 세계에 인정받는 자랑스러운 방역 홍보비까지도 쓰면서 그렇게 자랑했다"고 지적했다.
"오세훈, 능숙하게 유능함 보여달라"
그는 "지금 K-방역 어디 있나. 제일 중요한 게 백신 구하는 것 아닌가"라며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가 백신 맞는 순서가 100등 바깥이다. 우리보다 훨씬 살기 어려운 그런 나라들도 백신을 맞고 있다"고 꼬집었다.

안철수 대표는 "저는 처음부터 일관되게 야권후보 단일화를 이뤄서 서울시장 선거 승리하고 정권 교체의 교두보를 확보하겠다고 말씀드렸다"며 "누가 이기는 게 중요한 것이 아니라 야권이 승리하는 게 중요하다고 그렇게 말씀드렸다"고 전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달 31일 서울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 인근에서 열린 순회 인사 및 유세에서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달 31일 서울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 인근에서 열린 순회 인사 및 유세에서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그는 또 "4월7일은 세상이 바뀌는 날이다. 기호 2번 오세훈 후보를 꼭 찍어서 이 정권도 심판하고 야권의 유능함도 증명하자"라며 "반드시 내년 대선에서 정권 교체가 이뤄지기를 두 손 모아 빌고 머리 숙여 부탁드린다. 오세훈 후보는 능숙하게 유능함을 보여달라"고 호소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