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경기도일자리재단과 함께 조기 퇴직자와 베이비부머 세대 구직자들의 고용 안정과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위해 '4060 맞춤형 재취업 지원사업-직업능력개발훈련 과정'을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경기도, 40∼60대 재취업 지원 참여기업 모집

프로그램은 ERP 생산물류 관리사 양성과정과 노동 안전지킴이 양성과정 등 2가지다.

참여 기업이 공모를 통해 선발된 40∼60대 구직자에게 현장 실습 기회를 제공하거나 실습 후 채용하면 경기도가 비용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참여 기업에 구직자 1인당 1시간 기준 1만540원의 현장 실습비를 지원하며 수료생을 채용하면 월 80만원씩 모두 240만원을 준다.

신청 자격은 경기지역에 사업장을 둔 상시근로자 수 10인 이상인 기업이다.

참여기업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홈페이지(www.gif.or.kr) 공지사항을 확인하거나 중장년일자리센터(☎ 031-270-9726)로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