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총선 때보단 낮고 2018년 지방선거 때보단 높아
부산시장 보선 사전투표율 최종 18.65%…전국 평균 밑돌아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율이 19%에 육박한 것으로 집계됐다.

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부산시에 따르면 7일 치러지는 부산시장 보궐선거 전체 선거인 293만6천301명 중 2∼3일 진행된 사전투표에 참여한 유권자는 모두 54만7천499명(18.65%)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사전투표율은 21대 총선 사전투표율(25.52%)보다는 낮지만, 2018년 지방선거 사전투표율(17.16%)보다는 높다.

부산시장 선거 사전투표율은 전국 평균(20.54%)과 서울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율(21.95%)을 모두 밑돌았다.

기초 자치단체별로는 동구가 21.37%로 가장 높았고, 기장군이 14.97%로 가장 낮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