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 재·보궐선거 사전투표가 오는 2∼3일 이틀간 진행된다.

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별도의 신고를 하지 않아도 주소와 관계없이 사진이 부착된 신분증만 있으면 재보선이 실시되는 지역의 모든 읍·면·동사무소에서 투표할 수 있다.

사전투표함은 선거일 당일 투표 마감 후 일반 투표함과 동시에 개봉된다.

통상 사전투표는 젊은 층의 투표율을 높이는 효과가 있어 사전투표율이 높으면 진보 진영에 유리하다고 분석된다.

그러나 이번 재보선에서는 20∼30대의 표심이 과거와 달라, 사전투표율에 따른 유불리를 따지기 쉽지 않다는 분석이 나온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