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세 이상 백신 접종 원주서 1일 도내 첫 시작…총 2만4천724명

강원 원주시는 4월 1일부터 강원도에서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운영에 들어간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접종 대상자는 만 75세 이상 어르신 2만3천739명과 노인시설(주거, 주야간, 단기 보호) 입소자 및 종사자 985명 등 총 2만4천724명이다.

대상자에게는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다.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해 예약 일정에 따라 읍면동별 집결지에서 예방접종센터가 마련된 치악체육관까지 셔틀버스를 운영한다.

이상 반응이 나타날 때를 대비해 현장 긴급 조치 및 응급 의료기관 이송 체계도 구축을 마쳤다.

접종 후에는 유선, 방문 등을 통해 최소 3일간 이상 반응 여부를 수시로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코로나19를 조기에 종식하려면 예방 접종은 필수"라며 "자신은 물론 가족과 이웃을 위해 빠짐없이 예방 접종을 받아 일상 회복을 앞당기는 데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