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목일 나무심기 대신 '숲의 도시 부산' 사진전

부산시는 제76회 식목일을 기념해 22일부터 26일까지 부산시청 도시철도 지하 연결통로에서 '숲의 도시 부산' 사진전을 연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을 예방하려고 시민 나무심기 등 다수가 참여하는 대규모 행사 대신 이번 사진전을 마련했다.

사진전에는 '사람과 자연이 행복한 숲의 도시 부산'을 주제로 숲의 도시 부산 100선(2018∼2020)과 '2020년 부산광역시 아름다운 조경상' 수상작, 부산대·동아대 조경학과 학생들의 졸업작품 등 총 94점이 전시된다.

통로 한쪽에는 조경 디스플레이가 선보인다.

부산시는 이번 사진전을 통해 그동안 '숲의 도시 부산 만들기 프로젝트'의 하나로 추진한 도시숲 현황과 성과 등을 홍보하고, 미세먼지 줄이기와 도시열섬 완화 등 아이디어를 반영한 '2021년 부산숲 조성' 사업을 알린다는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