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가덕도 신공항, 균형발전 위한 '부울경 메가시티' 핵심고리"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가덕도 신공항은 국가균형발전 위한 부·울·경(부산·울산·경남) 메가시티 핵심 고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초청 간담회에서 "단순히 동남권 거점 공항 마련하는 차원에서만 추진된 것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강조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가덕도 신공항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가덕도 신공항은 부·울·경 메가시티 핵심 고리이자 신한반 배후도시와 연계해 신항만 물류 도시로서의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필요하다”며 “2029년까지 완공, 개항하는 시기 또한 2030년 부산 엑스포와 맞물려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당 25일 당·정·청 주요 인사들과 부산 부전동의 부전역, 가덕도 해상, 부산신항을 차례로 방문해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방안 등을 보고받았다. 어업지도선을 타고 가덕도신공항 예정지도 둘러봤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