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율 1위 박형준 견제하기 위한 단일화 성공
이언주(왼쪽), 박민식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지난 22일 부산 연제구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단일화 합의문 내용을 발표 후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이언주(왼쪽), 박민식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지난 22일 부산 연제구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단일화 합의문 내용을 발표 후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이언주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박민식 예비후보와의 후보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에서 승리했다.

이언주·박민식 두 예비후보는 24일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후보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 결과 이언주 예비후보로 단일화했다고 발표했다.
이언주-박민식 단일화…박성훈도 응답할까
박민식 예비후보는 "그동안 많이 성원해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부산 발전에 대한 염원 그리고 우리 당의 승리를 위한 그런 희망의 길을 저는 오늘로 잠시 멈춘다"고 말했다.

이어 "이언주 예비후보가 부산 리더십의 세대교체와 문재인 정권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해줄 것으로 믿고 저도 열심히 뒷받침하겠다"면서 "단일화 과정에 많은 기대와 응원해준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이언주 후보의 승리를 제가 깨끗하게 승복하고 또 뒷받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언주 예비후보는 "단일화를 먼저 흔쾌히 제안해주고 단일화 경선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주신 박민식 예비후보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부산과 국민의힘 변화를 바라면서 박민식 후보를 지지해 주신 부산시민과 저 이언주를 선택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각별히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전했다.
이언주, 박민식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지난 22일 부산 연제구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단일화 합의문 내용을 발표 후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이언주, 박민식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지난 22일 부산 연제구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단일화 합의문 내용을 발표 후 손을 맞잡고 있다. /사진=뉴스1

지지율 1위 박형준 견제 단일화
그는 또 "국민의힘이 민주당 심판을 당당히 외치려면 약점이 적은 후보, 과거 정권으로부터 자유로운 사람을 최종 후보로 내세워야 한다"며 박형준 예비후보를 겨냥했다. 이어 "젊고 유능한 후보를 부산시장으로 만들어 절망하는 국민에게 대안세력으로서 희망을 줄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언주 예비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박성훈 예비후보와의 2차 단일화에 대한 의지를 표하기도 했다. 그는 "오늘 박성훈 예비후보와 연락을 주고받기로 했다. 직접 만나 구체적으로 (단일화에 대한) 이야기를 할 것 같다"며 "1차 단일화 과정을 거치면서 협의한 사안들이 있기 때문에 실무적인 부분은 단축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어 "박성훈 예비후보를 지지하는 많은 분들이 단일화에 대해 의견을 내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제 박성훈 예비후보의 결심만이 남았다고 본다. 이제 곧 박성훈 후보도 그 여정에 합류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