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 중 주불진화 목표"…전날밤 3천300여명 동원 진화작업
전국 5곳 동시다발 산불…산림청, 헬기 74대 동원 총력 대응

산림청이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한 5건의 산불에 대해 산불 진화 헬기 등을 총동원, 대응에 나섰다.

22일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일출과 동시에 산불진화헬기 74대 등 진화자원을 총동원해 전날 밤 야간 산불 지역에 대한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동원된 헬기는 산림청 소속 26대, 군 17대, 소방 8대, 임차 20대, 국립공원 1대 등이다.

산림청은 총력 대응을 통해 5개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의 주불을 이날 오전 중 진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오전 9시 현재 산불 진화율은 경북 안동시 10%, 예천군 70%, 경남 하동 70%, 충북 영동군 20%, 충남 논산 100%이다.

인명피해는 없는 상황이다.

앞서 산림청은 전날밤 예방·특수진화대와 공무원, 소방, 군인 등 3천300여명을 동원해 산불 야간 진화작업을 벌였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계속되는 건조한 날씨와 강풍 특보로 산불 위험이 매우 높아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불법 소각과 입산자 실화 등 산림인접지에서 불씨 취급을 삼가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