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 방문
"백신 접종 반드시 성공적으로 추진"
정세균 국무총리가 20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해 코로나19 백신을 운반할 의약품 초저온 백신 운송용기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0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해 코로나19 백신을 운반할 의약품 초저온 백신 운송용기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6일 앞둔 가운데 정세균 국무총리(사진)가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현장을 점검했다.

정 총리는 20일 오전 경기 성남 분당구에 위치한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한 자리에서 "정부는 국가적 역량을 총동원해 이번 백신 접종을 반드시 성공적으로 추진해 국민 여러불께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시켜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다음주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공장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처음 출하되고, 26일에는 역사적인 국내 첫 접종이 이뤄질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코로나19 백신의 유통과 수송, 백신별 맞춤형 콜드 체인 운영을 담당하고 있으며, 정 총리는 이날 SK바이오사이언스 통합관제센터의 유통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이 곳을 찾았다.

정 총리는 이날 조태준 SK바이오사이언스 개발전략실장으로부터 코로나19 백신 유통 준비 현황을 보고받은 뒤 통합상황실을 방문해 IoT 기반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을 점검하고, 백신 용기 등을 살펴봤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0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해 통합상황실을 둘러보며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0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를 방문해 통합상황실을 둘러보며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 자리에서 정 총리는 "코로나19 백신은 제품에 따라 보관과 유통조건이 까다롭고, 유효기간이 짧기 때문에 맞춤형 유통관리가 결국 접종의 성패를 좌우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짧은 시간 내에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접종이 이뤄져야 하기 때문에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고 빈틈없는 유통 관리에 힘써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국내외 공장에서 만들어진 백신이 최종 접종기관까지 안전하게 수송되고, 백신의 품질이 유지될 수 있도록 백신별 모의훈련을 실시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정 총리의 방문에는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대표이사 부회장,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이사, 조태준 SK바이오사이언스 개발전략실장, 박상혁·김경만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박주경 중앙예방접종추진단 수송지원본부장 등이 함께 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