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軍 전방 경계, 동네 금은방 보안경비만도 못해"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8일 북한 남성 귀순 과정에서 드러난 군의 대북 경계 실패와 관련, "군 통수권자와 군 수뇌부의 정신 기강 해이가 근본적이고 구조적인 가장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안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방의 경계수준이 무너져 있다.

동네 금은방 보안경비만도 못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대표는 정부가 북측에 의한 공무원 해상 피살사건 등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다면서 "북한 눈치 보느라 한미동맹의 근간인 한미연합훈련을 형해화시키려는 안일한 안보관이 문제"라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