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에 공문 발송…연고자 카드 작성·투표 독려
'재보선 총력' 민주당 "서울·부산 연고자 찾아라"

4월 재·보궐 선거에 총력을 기울이는 더불어민주당이 지역별로 서울·부산 연고자를 찾아 투표를 독려하는 특단의 대책을 마련했다.

18일 광주 정가에 따르면 민주당 광주시당은 최근 소속 선출직 공직자와 당원에게 공문을 보내 4·7 재·보궐 선거 관련 서울·부산의 지역 연고자를 찾는 데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중앙당 방침에 따른 것으로 전국 시·도당별로 '연고자 센터'를 운영한다.

22일부터 4월 6일까지 추천 대상의 정보를 '연고자 카드'에 기재해 당에 제출하도록 했다.

본인이 추천한 연고자에게는 전화·문자로 투표를 독려하고, 투표 여부를 확인하게 했다.

투표에 기여한 공직자와 당원에게는 당 차원에서 포상할 계획이다.

민주당 관계자는 "재·보궐 승리는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중요한 교두보인 만큼 당원들이 책임 의식을 갖고 투표를 독려해달라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