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국제 안전 도시 재공인 신청 위한 학술용역 착수

광주시가 국제 안전 도시 재공인을 추진한다.

광주시는 하반기 국제 안전 도시 공인센터(ISCCC) 신청을 앞두고 학술 용역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용역에서는 안전 사업 성과 평가 등을 분석해 공인 심사자료를 작성한다.

광주시는 2016년 4월 국내 11번째, 세계 365번째로 국제 안전 도시로 공인받아 99개 기관·단체가 참여해 138개 안전 증진 프로그램을 추진해왔다.

국제 안전 도시는 '모든 사람은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누릴 동등한 권리를 가진다'는 세계보건기구(WHO) 선언을 구현하려고 1989년부터 시작됐다.

스웨덴에 있는 ISCCC 심사를 거쳐 공인되며 5년 주기로 재공인 절차를 거쳐야 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