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이산가족 '코로나 안전' 감안…비대면 '망향경모제' 체험영상 제공
이인영, 설맞이 이산가족 유관 단체장들과 차담회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8일 설 명절을 앞두고 이산가족 관련 단체장들과 소통한다.

이 장관은 이날 오후 남북회담본부에서 이북5도위원회·통일경모회·일천만이산가족위원회·이북도민회 중앙연합회 등 관련 단체장들과 차담회를 갖고, 정부의 이산가족 문제 해결 계획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통일부는 "남북대화를 조속히 재개해 화상상봉·영상편지 교환, 면회소 개보수를 통한 상봉 정례화 등 이산가족의 다각적 교류가 실현될 수 있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통일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오는 10일 비대면 '망향경모제' 체험영상을 이산가족 신청자들에게 배포한다.

해당 영상에는 임진각 망배단 경모활동 간접체험과 이 장관의 격려사 등이 담겨있다.

이와 별개로 설날 당일인 오는 12일 망배단 방문객들이 안전하게 경모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통일부가 현장 안내와 헌화·분향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통일부는 국내 거주하는 100세 이상 초고령 이산가족 580명에게 홍삼(100세 이상)과 한우·과일(110세 이상) 등 설 선물을 전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