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강원도 '군의 우리 도민운동' 우수부대 선정
육군 36사단 강원 안보 지킴이·어려움 해소에 '앞장'

향토사단인 육군 제36보병사단이 통합 방위와 대민 지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등 다양한 활동으로 강원 안보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제36보병사단은 2020년 강원도 '군(軍)의 우리 도민운동' 우수부대에 선발돼 지난 4일 강원도지사 상을 받았다.

이 운동은 1996년부터 시군과 도내 군부대와의 상생 협력을 위해 추진된 사업이다.

사단은 소속 간부 대부분인 700여 세대가 강원도로 주소지를 이전했으며, 통합 방위태세 확립과 재해·재난 복구 및 대민지원, 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통합 방위태세 확립을 위해 지난해 책임 지역 내 7개 시군과 경찰, 소방과 업무협약을 했다.

민·관·군·경이 정보 및 과학화된 시스템을 공유함으로써 변화된 작전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통합 방위작전 수행 능력을 강화하고 유기적인 합동 작전을 수행할 환경을 갖췄다.

재해·재난 복구 및 대민지원으로는 산불예방 활동은 물론 지난해 12회에 걸쳐 농촌 일손 돕기를 지원하고, 농기계 정비 지원 활동 30회, 태풍 피해 복구 지원 활동 15회를 기록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활동도 추진됐다.

한 달에 2회 지역 음식점을 이용해 주문·배달해 식사하는 '통통데이'(通通-day)를 시행했다.

지역 화훼 농가에서 꽃과 화분을 구매하고 전통시장과 제과점 등에서 장병 위문에 필요한 빵과 음료를 구매하는 등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는 데 앞장섰다.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사단 전 장병이 헌혈증을 모아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에 헌혈증 1천140장을 기부하고 총 2천852명분의 헌혈을 했다.

이용환 사단장은 "사단이 우수부대에 선정된 것은 장병 모두가 도민 안보를 지키고 기쁨과 슬픔을 나누며 상생하고 싶다는 마음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동고동락하는 36사단이 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