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文, 사면 시기 저울질…선거용 남겨둔 것"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에 부정적인 입장을 밝힌 데 대해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국민 통합은 염두에 없고 오직 자기 지지 세력을 업고 그들 중심으로 다음 정권 재창출에만 몰두하겠다는 뜻"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대통령은 사면 문제를 정치적으로 이용할 생각에만 골똘해 그 시기를 저울질할 것"이라며 "서울시장 보궐선거나 다음 대선 때 이용할 중요한 이슈로 남겨둔다는 생각"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친문 지지세력의 뜻을 국민 여론으로 추켜세우며 그대로 좇는 것이 아니라 그들을 올바른 방향으로 이끌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