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18일 서울역에서 시민들이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기자회견을 지켜보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 문제와 관련해 "지금은 사면을 말할 때가 아니다"라고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