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장 노리는 박형준, 8년만에 국민의힘 복당

박형준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 탈당 후 8년 만에 국민의힘으로 복당했다.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는 29일 비공개회의에서 박 전 위원장의 복당 신청안을 가결했다.

박 전 위원장은 두 달 전 복당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전 위원장은 2012년 19대 총선을 앞두고 새누리당의 공천에서 제외되자 탈당한 뒤 별도로 당적을 갖지 않았다.

올해 선대위원장 활동 당시도 무소속 신분이었다.

부산 수영구에서 17대 국회의원을 지낸 박 전 위원장은 부산에 사무실을 마련하는 등 내년 4월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