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이건희, 가발 팔던 최빈국을 최고 제조 강국으로"

원희룡 제주지사가 25일 별세한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에 대해 "가발과 의류를 수출하던 최빈국을 세계 최고의 제조 강국으로 이끌었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건희 삼성 회장께서 돌아가셨다. 깊은 애도를 표한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원 지사는 "반도체 없는 대한민국을 상상할 수 없게 만들었다"면서 "초일류ㆍ초격차를 향한 혁신으로 우리에게 자신감과 도전의식을 심어주셨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세상을 넓고 멀리 볼 수 있게 된 것은 거인의 어깨 덕분"이라며 "삼성 같은 기업이 별처럼 쏟아져 나오는 대한민국을 만들 책임은 우리의 몫으로 남았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선대의 유훈인 사업보국의 임무를 완수하신 이건희 회장님의 영면을 빈다"고 했다.

성상훈 기자 uph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