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앞 1인 시위 나선 국민의힘
정청래 "바보같이 굴지 말고 면담 신청하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가진 북한의 우리 국민 살해 만행 진상조사 요구 릴레이 1인 시위에 앞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가진 북한의 우리 국민 살해 만행 진상조사 요구 릴레이 1인 시위에 앞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7일 청와대 앞에서 1인 시위에 나선 국민의힘을 향해 "정치 하수들이 바보 같은 짓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정청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치 하수들의 바보들의 행진'이라는 글을 올리며 이같이 전했다. 국민의힘은 같은 날 오전부터 공무원 피살 사태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해명을 촉구하며 릴레이 1인 시위에 나섰다.

국민의힘은 문재인 대통령이 해양수산부 공무원 A씨가 실종됐을 당시부터 피살되는 상황까지 아무런 지시를 하지 않았다며 비판을 이어오고 있다.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정치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 군 복무 중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해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질문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정치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 군 복무 중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해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질문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정청래 "바보같이 굴지 말고 면담 신청하라"
정청래 의원은 국민의힘에게 "문재인 대통령을 진정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인정하는가"라며 "문재인 대통령을 진정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존중하는가"라고 운을 뗐다.

이어 "대통령으로 인정하지도 존중하지도 않으면서 찾아서 뭐하는가"라며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이 어디 계신지 몰라서 어디 계시냐고 묻는가? 청와대에 계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힘은 이날 1인 시위를 하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님, 지금 어디 계신 건가요?', '대한민국 대통령을 찾습니다'라고 적힌 패널을 들고 시위에 임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북한의 우리 국민 살해 만행 진상조사 요구 릴레이 1인 시위 중인 배현진 원내대변인을 찾아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북한의 우리 국민 살해 만행 진상조사 요구 릴레이 1인 시위 중인 배현진 원내대변인을 찾아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대통령 청와대 있는 것 알면서 거기서 시위하는가"
정청래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 계신지 알고 청와대 앞에 가서 시위하는 거 아닌가"라며 "알면서 물어보는 것을 보고 정치 하수들이 하는 바보 같은 짓이라고 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바보같이 굴지 말고 면담 신청을 하라"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만나자고 하면 이 핑계 저 핑계 대며 뿌리치고 청와대 앞에 가서 대통령 어디 계시냐고 묻고 찾고 있는가"라고 꼬집었다.

그는 "이러니 당신들은 아니라는 것"이라며 "그만 좀 웃기고 우기라. 웃픕(웃을 수도 울 수도 없다)니다"고 마무리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