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홍남기 "공매도 금지 조치 연장 바람직하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