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이재용 기소유예하면 범죄…윤석열이 책임져야"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은 7일 삼성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기소유예 처분할 것이라는 관측에 대해 "검찰 최대 치욕이자 범죄에 준하는 일"이라고 비난했다.

박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기소유예로 이재용 봐주기를 해준다면 기소독점 특권을 악용해 거악 범죄를 눈감아주는 일"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기소유예 전망이 흘러나오는 데 대해 "아마 검찰 수뇌부의 전형적인 국민 여론 간 보기일 것"이라며 "윤석열 검찰총장이 책임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향해 "검찰이 머뭇거리면 명령을 내려야 한다.

지휘권을 뒀다가 뭐 하나"라며 "제대로 된 처분 지휘를 못 하면 법무장관도 당연히 비판대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