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여야는 협치?…박재호·하태경 시당위원장 7일 첫 회동

최근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부산시당위원장으로 각각 선출된 박재호 의원(남을)과 하태경 의원(해운대갑)이 7일 부산에서 첫 회동을 갖는다.

시당위원장 선출 이후 첫 만남에서 가덕신공항 등 지역 현안과 관련한 어떤 논의가 오갈지 주목된다.

박 의원은 "일정 조율하는 과정에서 이달 7일로 날을 잡았다"며 "가덕신공항 등 주요 현안과 관련한 논의를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역 발전을 위해 서로 협조할 것은 협조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부산 여야는 협치?…박재호·하태경 시당위원장 7일 첫 회동

두 의원은 최근 하 의원이 최근 시당위원장 선출 직후 밝힌 '부산특별자치시' 추진을 비롯해 '3+3 부울경 시도당위원장 회동', 행정수도 이전 대책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눌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