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오후 5시 50분께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임명안을 재가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공지 메시지를 보내 이같이 밝히고 "박 원장의 임기는 내일부터 시작된다"고 밝혔다.

앞서 국회 정보위원회는 이날 오후 비공개 전체회의에서 박 원장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 보고서를 채택했다.

미래통합당 의원들은 2000년 남북정상회담 당시 대북송금 관련 이면합의 의혹 등을 이유로 박 원장에 대한 임명을 유보할 것을 요구하며 회의에 불참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