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고추와 양념치킨의 만남…청양군·한국일오삼 협약

알싸한 청양고추와 매콤달콤한 양념치킨이 조화를 이루는 새로운 치킨이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설 전망이다.

충남 청양군은 2일 한국일오삼, 청양고추영농조합법인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양지역 농산물 이용확대와 공동 마케팅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한국일오삼은 치킨 프랜차이즈 '처갓집 양념치킨'을 운영하는 기업이다.

한국일오삼은 청양고추 등 청양지역 농산물을 연간 50여t 구매해 치킨 메뉴에 활용하며 청양군과 공동 마케팅을 전개하는 등 지역 홍보에 나서기로 했다.

군은 전국 1천200여곳에 달하는 처갓집 양념치킨 가맹점을 통한 공동 마케팅과 농산물 품질관리 등 신뢰 형성을 위한 구체적 지원을 약속했다.

김돈곤 군수는 "청양고추 등 지역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전국 소비자들에게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먹거리를 지속적으로 공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