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영동군의회는 1일 제283회 임시회를 열고 제8대 후반기 의장에 더불어민주당 김용래(69) 의원, 부의장에 같은당 정은교(51) 의원을 각각 선출했다.

두 사람 모두 초선이다.

영동군의회 후반기 의장에 김용래 의원 선출

김 신임 의장은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영동군 발전을 위해 초심을 간직하면서 의장으로서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 부의장도 "동료 의원들의 의견을 충실히 수렴하면서 어느 의회보다 앞서가는 선진 의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군의회는 오는 13일 제284회 임시회 개회를 시작으로 후반기 의정 활동을 시작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