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28일 "국회법으로 정해진 시점에 21대 국회가 정상적으로 개원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김태년·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와 오찬 회동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김 원내대표가 국회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에 주 원내대표는 "협조하고 싶다"고 답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