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의회, 코로나 위기 극복…국외여비·정책개발비 반납

완도군의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군민과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군의회 예산 7천500만원을 반납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반납 예산은 의원 국외여비 2천500만원 전액과 의원 정책개발비 중 2천만원, 의회운영비 3천만원이다.

최근 전남형 재난지원금, 국가 재난지원금에 따른 완도군이 부담해야 할 군비 부담이 가중된 상황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완도군의회 의원 전원이 뜻을 함께했다.

군의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지역 경기 불황 해소를 위해 앞장서 예산을 긴축 운영해나갈 계획이다.

군의원 9명은 취약계층·학생 마스크 구입비용 1천만원을 군에 기탁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