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욱, 황희석·주진형 등 최고위원 지명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가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당선 인사를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가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당선 인사를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최강욱 체제'의 닻을 올린 열린민주당이 당 지도부 구성을 완료했다. 원내지도부는 김진애 당선자가 이끈다.

열린민주당은 15일 '최강욱 당 대표-김진애 원내대표' 체제로 21대 국회를 맞이한다고 밝혔다.

김 신임 원내대표는 21대 당선자 3 인간 논의를 거쳐 추대했다. 이근식 전 대표는 상임고문을 맡으며 일선에서 물러난다.

최고위원에는 강민정 당선자와 국령애 비상대책위원, 박홍률 전 목포시장, 주진형 전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 황희석 전 법무부 인권국장이 지명됐다.

열린민주당은 이번에 한 해 당 대표가 최고위원을 지명하는 식으로 지도부를 꾸렸다.

사무총장에는 안원구 전 대구지방국세청장이 임명됐다.

열린민주당은 향후 주 1회 최고위원회의를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