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대통령경호처장에 유연상 경호처 차장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새 대통령경호처장에 유연상(54) 대통령경호처 차장을 임명하기로 했다.

유 신임 처장은 동국대 경찰행정학과 출신으로, 대통령경호처에 공채(3기)로 들어와 28년을 몸담았다.

유 처장은 경호처 경호본부 경호부장, 감사관, 경비안전본부장, 차장 등을 역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유 신임 처장은 문재인 정부의 '친근한 경호, 열린 경호, 낮은 경호'를 내실 있게 추진해 대통령 경호 수준을 한 단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향후 조직 혁신과 환경 변화에 대응한 새로운 경호 제도·문화 정착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유 처장은 이르면 15일 공식 임명될 예정이다.

전임인 주영훈 경호처장은 지난 2017년 5월 문 대통령 취임과 함께 경호처장을 맡아 지난 3년간 문 대통령을 지근거리에서 경호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