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미래통합당의 새로운 원내사령탑은 대구 수성을의 5선 주호영 통합당 의원으로 결정됐다.

통합당은 8일 국회에서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선출을 위한 당선인총회를 열고 주 의원을 원내대표로 선출했다. 원내대표 선거 결과 총 84표 중 주호영 후보가 과반이 넘는 59표를 얻었다.원내대표의 러닝메이트인 정책위의장으로는 충북 충주의 3선 이종배 의원이 선출됐다.

원내대표 후보였던 서울 용산의 4선 권영세 당선인과 정책위의장 후보였던 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의 3선 조해진 당선인은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권 후보는 84표 중 25표를 얻었다.

이날 통합당은 이례적으로 4시간 가량의 토론을 거쳐 원내대표를 선출했다.

성상훈 기자 uph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