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국회의원 총선거 지상파 3사 출구조사
15일 전북 전주시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사무실에 마련된 제21대 국회의원선거 개표 방송 상황실에서 당원들과 후보들이 출구 조사를 시청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 /사진=뉴스1

15일 전북 전주시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사무실에 마련된 제21대 국회의원선거 개표 방송 상황실에서 당원들과 후보들이 출구 조사를 시청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 /사진=뉴스1

21대 국회의원 총선거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이 전북 의석 10곳 중 9곳에서 승리할 것으로 예측됐다. '호남정당'을 자처했던 민생당은 단 한 석도 얻지 못할 것으로 예측됐다.

지상파 3사(KBS·MBC·SBS)는 15일 오후 6시15분 4·15 총선 출구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상파 3사 출구조사에 따르면 민주당은 전북 의석 9개를 싹쓸이할 것으로 집계됐다. 나머지 1석은 남원·임실·순창에 출마한 이용호 무소속 의원이 경합 우세로 예측됐다.

군산은 신영대 민주당 후보가 60.8% 김관영 무소속 후보가 35.3%를 얻을 것으로 예측됐고 전주병은 김성주 민주당 후보가 64.1%, 정동영 민생당 후보가 34.8%를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주을은 이상직 민주당 후보가 58.4%, 최형재 무소속 후보가 24%로 익산을은 한병도 후보가 70.1%, 조배숙 민생당 후보가 18.5%를 얻을 것으로 전망됐다.

▶제21대 총선 실시간 개표 현황 및 결과 보기
https://www.hankyung.com/election2020/vote/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