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손학규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9일 "위성 정당까지 만들어 계속 싸우기만 하는 1당과 2당이 아닌 제3지대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민생당 후보를 뽑아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손 위원장은 이날 청주 육거리시장 앞에서 청주 상당 김홍배·서원 이창록 후보의 유세차량에 올라 "촛불 민심을 져버리고 조국만을 붙들고 늘어지는 더불어민주당이나, 대통령 탄핵과 구속을 반성 못 하는 미래통합당이 대한민국 정치와 경제를 망치고 있다"며 거대 양당을 싸잡아 비난했다.

또 "이번 선거에서는 경제 정책에 실패한 문재인 정권을 엄중히 심판해야 한다.

그렇다고 경제 살리기에 아무것도 하지 않는 통합당에게 나라를 맡길 수 있는가"라고 공세를 이어갔다.

그러면서 "나라의 중심을 잡고, 바른길로 나아가려면 중도 정당이 필요하다"며 "중도·실용의 정당이 바로 민생당이다.

오른쪽·왼쪽이 아닌 중심을 잡아 대한민국의 정치, 경제, 안보를 바로잡겠다"고 강조했다.

손 위원장은 이날 청주 방문에 앞서 충주를 들러 같은 당 최용수 후보를 격려하고 지원 유세를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