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운동이 일고 있는 가운데 충북 지방자치단체 민원 창구에 투명 가림막이 등장했다.

[카메라뉴스] 지자체 민원 창구에 등장한 투명 가림막

괴산군은 27일 군청 민원지적과의 민원 처리 창구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

민원 발급 업무를 담당하는 공무원과 민원인 간 대면 접촉을 차단하기 위한 조처다.

음성군도 26일부터 군청 민원실 창구에 아크릴로 만든 투명 가림막을 설치, 운영 중이다.

[카메라뉴스] 지자체 민원 창구에 등장한 투명 가림막

공무원과 민원인들은 "마스크를 쓰는 것만으로는 불안했는데 가림막이 설치돼 대면 접촉을 피할 수 있어 안심된다"고 반겼다.

지방자치단체들은 마스크를 착용해야 군청 출입을 허용하고, 청사 입구에 손 세정제를 비치해 민원인들이 사용하도록 하고 있다.

(글 = 박종국 기자, 사진 = 괴산·음성군 제공)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