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공화당 제주도당 사무실 현판에 흉기와 협박 문서가 부착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우리공화당 제주당에 흉기·협박편지…"조원진 정신 차려"

27일 제주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 31분께 제주시 연동에 위치한 우리공화당 제주도당 사무실 현판에 흉기와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를 협박하는 문서가 부착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당 문서에는 "조원진 정신 차려라. 제주에서 떠나라. 너네 애국당"이라고 적혀 있었다.

경찰과 제주선거관리위원회는 현재 진상 파악을 위한 조사에 착수했다.

이와 관련, 우리공화당 대변인실은 이날 브리핑 자료를 내고 "우리공화당은 이 사건을 엄중하게 보고 철저한 경찰 수사를 요청한다"며 "흉기까지 동원해 협박 메시지를 남긴 이런 공포스럽고 대담한 행위를 절대로 그냥 넘길 수 없고, 경찰 수사 결과에 따라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말했다.

dragon.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