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문화재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5월 1∼3일 개최 예정이던 '2020안산국제거리극축제'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코로나19로 5월초 예정된 '2020안산국제거리극축제' 취소

2005년부터 매년 5월 개최해 온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거리와 광장을 무대 삼아 연극, 퍼포먼스, 무용, 음악 등 다양한 공연으로 꾸미는 우리나라 대표 거리예술축제이다.

재단은 올해 16회를 맞아 시민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거리극축제를 구성하려 했으나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5월 3∼6일 열린 2019안산국제거리극축제에는 모두 77만여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