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공무원노조 충북지역본부 옥천군지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조합원들에게 지역상품권을 지급한다.

"경기 부양하자"…옥천군노조, 조합원들에게 지역상품권 지급

25일 옥천군지부에 따르면 전체 조합원 700명 중 650명에게 1인당 5만원씩 총 3천250만원어치, 12년 이상 장기 가입 우수 조합원 50명에게 25만원씩 총 1천250만원어치의 상품권이 지급된다.

군지부는 이달 총회를 열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서면 총회로 대체한 후 절감된 비용 등을 활용, 상품권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군지부가 조합원들에게 상품권을 지급하는 것은 2002년 노조 출범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군지부 관계자는 "주민에게 공감받는 대표 노조로 거듭나기 위해 지역상품권 지급을 결정했다"며 "공무원들의 상품권 소비를 통해 조금이나마 소상공인들의 숨통이 트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재종 군수는 "경제 살리기가 절실한 상황에서 뜻깊은 결정을 해 준 노조에 감사하다"며 "조합원들이 평일, 주말 구분 없는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지만 군민의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받으며 조금만 더 힘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에 걸쳐 발생하고 있으나 옥천은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