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철민·황운하·박병석·박범계·조승래·이상민·박영순
민주당 대전 총선 후보들 한자리…"코로나19 극복·총선 승리"

더불어민주당 대전지역 총선 후보들이 22일 공천 확정 후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방안과 총선 전략을 논의했다.

장철민(동구)·황운하(중구)·박병석(서구갑)·박범계(서구을)·조승래(유성갑)·이상민(유성을)·박영순(대덕구) 후보는 이날 중구 용두동 민주당 시당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공동 선거 전략과 선거대책위원회 구성 방안 등을 논의하며 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조승래 시당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국민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며 "감염병 확산 저지 노력을 하면서도 경제 위기와 사회적 위기를 극복하려는 노력을 병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현장의 어려움 청취·해소, 소비 진작을 창출하는 위기 극복 캠페인,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등 위기 극복을 위해 헌신하는 영웅들과의 연대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선거 캠페인으로 제안했다.

6선에 도전하는 박병석 의원은 "정부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파격적이라고 할 만큼 과감한 조치와 신속한 집행을 해야 한다"고 말했고, 이상민 의원은 "바이러스 연구소를 유치하고 감염병 근본 치료제 개발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박범계 의원은 "전국 곳곳에서 위축된 소비심리를 살리기 위해 벌어지는 착한 소비 운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후보들은 이밖에 대전의료원 건립을 통한 공공의료 시설 확충과 긴급생활자금 지원 등 코로나19 극복과 향후 대안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