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에 '함께, 앞으로 나아갑시다' 글 올려
사진=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쳐

사진=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쳐

22일 문재인 대통령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함께, 앞으로 나아갑시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문 대통령은 "따뜻한 봄날, 초등학교 소풍이나 운동회가 생각난다"며 이인삼각 경기를 언급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해결을 위한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초등학교 소풍이나 운동회에서 운동을 잘하거나 못 하거나 모든 아이에게 공평하게 이길 기회를 주는 경기가 이인삼각 경기였다"며 "혼자 앞서려 하면 낭패였고, 호흡과 보조를 맞춰야 무사히 결승선에 닿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지금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지만 마음의 거리는 어느 때보다 가깝다"며 "마스크를 나누고, 자원봉사를 하고, 물품과 성금을 보내고, 따뜻한 말 한마디를 나누면서 서로를 지켜주고 있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해외에서 한국 국민들의 성숙한 대응을 높게 평가한다는 점도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위기 때 돋보이는 우리 국민의 높은 시민의식이 언제나 존경스럽다, 남다른 우리 국민의 모습에 세계도 감탄하고 있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언제나 정부가 선두에 설 것이다. 함께 이겨내고, 함께 앞으로 나아가자"라며 "언제나처럼 우리는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