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을 정만호 후보 확정

더불어민주당이 19일 정만호 전 강원도 경제부지사(사진)를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을에 공천하는 등 4개 지역구에 대한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정 전 부지사는 경선에서 전성 변호사를 누르고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정 전 부지사는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의전비서관과 정책상황비서관을 지낸 경제통이다. 정 전 부지사는 한기호 전 미래통합당 의원, 김성순 민생당 도당위원장 직무대행 등과 국회 입성을 겨룬다.

강준현 전 세종시 정무부시장은 이강진 전 국무총리 공보수석비서관 등과의 경선에서 승리해 세종을 본선 후보로 확정됐다. 미래통합당 후보인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과 본선에서 맞붙는다. 두 개 지역구가 합쳐져 현역 간 경선이 벌어진 경기 군포에서는 이학영 의원(재선)이 김정우 의원(초선)을 눌렀다. 전남 여수갑에선 주철현 전 여수시장이 1위를 차지했다.

김소현 기자 alp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