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국민 귀국 지원, 기업 해외 경제활동 여건 확보에 노력"
NSC상임위 "코로나19 경제 위기감 확산 주목…국제협력 강화"

청와대는 19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방안 등을 논의했다.

상임위원들은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현상과 함께 이로 인해 국제 정세의 불안정성과 경제적 위기감이 확산하는 데 주목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국제사회와의 협력을 강화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대책 등을 두고 의견을 교환했다.

상임위원들은 또 각국 정부가 이동제한 등 다양한 조치를 취하는 상황에서 재외 국민의 안전 보장 및 귀국 지원, 한국 기업의 원활한 해외 경제활동 여건을 확보하는 데 필요한 외교적 노력을 함께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