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관위 "최고위의 최홍 공천 취소, 받아들이지만 매우 유감"
통합당, 강남병에 유기준 동생 유경준 전 통계청장 전략공천

미래통합당은 16일 4·15 총선 서울 강남병 지역구에 유경준 전 통계청장을 전략공천했다.

통합당 지역구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고 이석연 공관위원장 직무대행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유 전 청장은 현재 한국기술교육대 테크노인력개발전문대학원 인력개발학과 교수를 맡고 있다.

그는 통합당 4선 의원으로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유기준 의원의 동생이다.

이 직무대행은 유 전 청장 공천 배경으로 "소득주도성장의 허구점을 가장 날카롭게 지적하고 비정규직 통계 문제를 예리하게 지적하면서 현 정권의 경제 문제에 대해 실증적 논리적이고 알기 쉽게 국민에게 접근하면서 투쟁력을 갖춘 경제전문가"라고 설명했다.

공관위는 또 '청년벨트'로 지정한 경기 의왕·과천에 이윤정 전 여의도연구원 퓨쳐포럼 공동대표를 전략 공천했다.

공관위는 아울러 이날 당 최고위원회의가 강남을에 최홍 전 전 맥쿼리투자자산운용 대표를 전략공천하기로 한 결정을 취소한데 대해 "최고위 결정을 일단 받아들이지만, 공관위가 충분히 논의해 결정한 후보자에 대해 공관위와 최고위의 견해가 다른 것은 뜻밖이고, 매우 유감임을 밝힌다"고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