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오늘 코로나19 추경 심사 계속…마무리 수순 돌입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16일 예결특위 간사간 협의체 회의와 소위를 잇달아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편성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에 대한 심사를 이어간다.

예결위는 이날 세출경정 14조8천202억원, 세입경정 3조2천억원 등 총 18조202억원을 두고 증액과 감액에 대한 심의를 한다.

당초 정부안은 11조7천억원 규모다.

임시국회 회기가 종료되는 오는 17일을 하루 앞둔 만큼 여야는 소위에서 구체적인 사업 항목에 대한 실제 조정에 들어가며 추경안 마무리 작업에 돌입할 예정이다.

다만, 야당은 추경안에 포함된 일부 사업이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피해 구제에 미흡하다고 지적하는 만큼 다음날인 17일 오전까지 소위가 이어질 가능성도 있다.

추경안은 17일 예결위 전체회의와 본회의를 거쳐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