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 12억 들여 CCTV 통합관제센터 구축…3일부터 가동

강원 평창군과 평창경찰서는 2일 '평창군 CCTV 통합관제센터 업무 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평창군은 통합관제센터 관리·운영의 전반적인 업무를 총괄한다.

평창경찰서는 통합관제센터에 경찰공무원 1명을 파견하고 관제요원의 범죄 의심 사항 협조 요청에 대해 112 출동 등 사건·사고 대응과 범죄예방 업무를 지원한다.

평창군은 12억6천만 원을 들여 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하고, 4개 부서 6개 업무 305대의 CCTV를 통합해 실시간 모니터링 체계와 효율적인 통제, 신속한 대응 체계를 갖추었다.

또 관제요원 8명을 채용해 시험 운영을 거쳐 3일부터 본격적으로 24시간 근무 체계에 돌입한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범죄와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인명사고를 최소화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군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