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5일 만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합동참모본부는 2일 "북한은 오늘 오후, 원산 인근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발사체를 쏴올린 것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작년 11월 28일 이후 95일 만이다.

합참은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하여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락근 기자 rkl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