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청사체육관 폐쇄·환자격리공간 마련

전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과 방역강화를 위해 도청 실내체육관, 헬스장, 야외 체육시설을 폐쇄한다고 25일 밝혔다.

청사 실내소독도 월 1회에서 2회로 확대하고 민원실 방역도 강화했다.

청사 민원실 앞 출입구에 열화상 카메라와 손 소독제를 설치하고,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 시 격리·이송하는 별도공간도 마련했다.

전북도는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주변 소상공인과 지역상인 어려움을 덜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일을 월 4회로 확대하기로 했다.

지역 골목상권 활성화 차원에서 실·국별로 매주 한 차례 외부식당을 이용할 방침이다.

김용만 전북도 자치행정국장은 "집단 행사는 연기나 축소하고, 자체 주관하는 공무원 채용시험은 향후 추이를 보며 탄력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