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부평구 지역화폐 '부평e음' 내달 발행

인천시 부평구 지역화폐인 '부평e음' 카드가 다음 달 2일부터 발행된다.

인천시는 14일 부평구, 코나아이 주식회사와 전자상품권 발행을 위한 3자 협약을 체결했다.

인천지역 기초자치단체가 전자상품권 형태 지역화폐인 'e음' 카드를 발행하는 것은 서구·연수구·미추홀구에 이어 네 번째다.

e음 카드는 인천 시내 전체 가맹점 사용자에게 결제 금액 구간에 따라 1∼4%를 캐시백으로 지급한다.

해당 카드 발행 자치구 내 가맹점에서 사용하면 추가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부평e음카드의 경우 부평구 가맹점 사용자에게 추가로 2%의 캐시백을 지원하고, 가맹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에게도 카드수수료 0.5%를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지난해 인천에서 'e음' 카드 가입자 93만명, 발행액 1조5천억원을 달성해 전국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목표액 2조3천억원의 65%를 차지했다.

박인서 인천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은 "e음카드를 통해 시민과 소상공인이 이어지고 인천경제가 지속해서 발전하는 선순환 경제구조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