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3일 4·13 총선 후보를 선출하기 위해 경선을 하는 지역 52곳을 발표했다.

공관위 간사인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오늘 회의에서 1차 경선지역을 선정했다"면서 "수도권 23곳, 충청 6곳, 호남 7곳, 대구·경북 3곳, 부산·경남 10곳, 강원·제주 3곳 해서 모두 52곳"이라고 말했다.

민주당 후보 경선은 권리당원(당비를 내는 당원) 투표와 여론조사를 50%씩 반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