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도 '달빛동맹'…대구시, 광주에 마스크 1만개 전달

광주시와 '달빛동맹'을 이어가는 대구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지원하려고 광주에 마스크 1만개를 전달했다.

광주시와 대구시는 12일 광주시청 소회의실에서 코로나19 구호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최영호 정책기획관 등 대구시 관계자들은 광주시에 2천만원 상당의 보건 마스크 1만개를 전달했다.

이용섭 광주시장과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난 8일 통화를 하고 달빛동맹 차원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고 광주시는 전했다.

최영호 정책기획관은 "권 시장이 이번 위기도 광주와 대구가 힘을 모아 함께 슬기롭게 대응하자는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앞으로 대구에 좋은 일, 어려운 일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참여해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광주시와 대구시는 2013년 3월 달빛(달구벌·빛고을)동맹 협약을 체결해 분야별 협력 사업을 발굴하기로 하고 체육·문화 교류, 공무원 교차 견학 등 34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